하스스톤

흥미로운 하스스톤 덱 탐구 야생전 - 2019년 1월 4일

흥미로운 하스스톤 덱 탐구 야생전 - 2019년 1월 4일

하스스톤을 색다르게 즐길 방법을 찾고 계셨나요? 등급전에서 새로운 덱이나 다른 직업을 사용해 보고 싶은데, 어디부터 시작해야 할지 갈피를 잡기 힘드신가요? 이번은 야생의 달인 만큼, 흥미로운 하스스톤 덱 탐구를 살펴보고 야생 등급전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 몇 가지 흥미로운 덱을 직접 사용하며 게임에 재미를 더해보세요!

이 흥미로운 덱들을 소개해 드리기 위해 최고의 플레이어들 중에서도 가장 최고인 플레이어를 선택했습니다. 아래의 덱들은 전설 등급에서 30번 이상 플레이한 덱입니다

기계 사냥꾼 - 승률 63.3% / 30 경기

이 사냥꾼 덱은 고블린 대 노움 및 박사 붐의 폭심만만 프로젝트의 기계 시너지를 이용하여 공격적으로 기계 하수인들을 운영합니다. 또한, 전류 공급기와 기계소환로봇을 사용하면 강철니 표범로봇으로 손에 있는 모든 기계 카드를 강화하여 빠르게 경기를 끝낼 수 있습니다. 초반에 경기를 끝내지 못하면 지브스를 사용하여 턴마다 카드를 보충할 수 있습니다!

망자의 손패 탈진 전사 - 승률 60% / 30 경기

긴 호흡의 경기를 원하신다면, 그동안 익숙히 보아왔던 탈진 전사 덱에 약간의 변형을 더한 덱을 사용해 보세요. 브란 브론즈비어드와 시린빛 점쟁이를 사용하여 상대의 덱을 말리고 망자의 손패로 내 덱을 보충할 수 있습니다. 상황이 뜻대로 전개되지 않을 경우에 대비해서 강력한 마무리인 희망의 끝 요그사론 또한 포함되어 있는 덱입니다.

이런 덱을 플레이해보고 재미를 느꼈거나, 최근 등급전에서 기발한 덱을 마주친 적이 있다면 공식 페이스북이나 아래 덧글로 여러분의 의견을 알려주세요!

다음 글

  1. 콘셉트 아티스트들과 함께 파헤쳐 보는 오버워치 하계 스포츠 대회
    오버워치
    1일

    콘셉트 아티스트들과 함께 파헤쳐 보는 오버워치 하계 스포츠 대회

    올해 오버워치 하계 스포츠 대회의 멋진 신규 스킨인 페스카른 브리기테와 해상 구조대 파라를 탄생시킨 콘셉트 아티스트 케준 왕, 대릴 탠과 만나 디자인 과정과 멋진 오버워치 하계 스포츠 대회 신규 스킨 2종의 탄생 과정에 관해 이야기를 나눠 봤습니다.

주요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