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블로 III

디아블로 IV가 공개되었습니다!

디아블로 IV가 공개되었습니다!

검은 영혼석이 파괴된 후, 대악마가 패배하고 죽음의 천사 말티엘이 몰락한 후, 수많은 자들이 목숨을 잃었고 성역 사람들은 고군분투하며 암울한 시대를 살아가고 있었습니다. 세월이 흐르고 평범한 삶이 다시 자리를 잡나 싶었을 무렵, 성역의 땅만큼이나 오래된 위협이 다시금 고개를 들기 시작했습니다.

디아블로 IV는 플레이어들이 익히 알고 애정하는 대표 ARPG의 최신작입니다. 지옥처럼 무시무시한 신규 콘텐츠, 무자비한 난관, 부인하기 힘든 암흑으로의 귀환이 저희 노력의 중심에 있습니다. 여러분을 기다리는 공포의 모습을 잠시 엿보세요.

암울한 미래

디아블로 IV의 사건은 디아블로 III로부터 오랜 세월이 지난 후에 펼쳐집니다. 드높은 천상과 불타는 지옥의 만행으로 인해 수백만 명이 학살당한 후죠. 권력의 공백을 틈타, 전설적인 이름 하나가 다시 표면에 떠오릅니다. 인류의 조상이라고 속삭이는 소리로 전해지는 메피스토의 딸 릴리트죠. 성역을 장악한 릴리트의 손길은 남녀를 불문하고 인간의 마음속에 깊이 파고들어, 그들에게서 최악의 면모를 이끌어내고 세상을 암울하고 절망적인 곳으로 바꿔 버립니다.

열린 성역, 자유로운 탐험

디아블로 IV에서 저희는 새로워진 캠페인을 통해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방식으로 디아블로 세계의 지평을 넓히고자 합니다. 플레이어들은 완전한 오픈 월드에서, 각각 다른 위험이 도사리고 있는 다섯 개의 지역을 아무 순서로 탐험할 수 있습니다. 지역은 모두 경계 없이 연결되어 있어 여정이 중단되지 않습니다.

탈것을 타고 지역에서 지역으로 이동하며 여러 플레이어와 함께 공개 이벤트를 완료하고, 도시의 북적이는 소셜 허브를 찾아가서 파티를 맺거나 거래하고, 월드 보스나 다른 플레이어에게 도전해서 보물과 명예를 거머쥐세요.

성역 세계를 혼자 다니는 것은 위험하지만, 그래도 혼자서 탐험하는 것을 선호하는 분도 계실 겁니다. 파티에 전혀 들어가지 않고도 캠페인을 자기만의 속도로 완료하거나 무작위 생성 던전에서 희귀한 전리품을 챙기거나 아이템을 구할 수 있습니다. 열쇠 던전(가칭)은 개별 플레이어에게는 물론 최대 4인 파티에도 새로운 게임 종반 경험을 제공합니다.

디아블로 IV의 직업

플레이어는 5가지의 특징적인 직업 중에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습니다. 우선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는 직업부터 소개하겠습니다. 그중 3가지는 오늘 블리즈컨에서 공개되죠.


야만용사:

난폭하게 전장을 누비며 적을 척살하세요.


원소술사:

무한한 비전력을 발휘하여 적을 얼리거나, 태우거나 감전시키는 등, 적을 유린하세요.


드루이드:

야생의 형태로 변신하며 자연의 분노를 자유자재로 사용하세요.


이 시스템에 관련한 추가 정보 공개와 심층 탐구가 내일 예정되어 있으니, 해당하는 채널에서 자세한 정보를 확인하세요!

가상 입장권  (시간은 모두 태평양 표준시 기준)

디아블로: 소식

아티스트의 작업: 디아블로

디아블로: 심층 탐구

디아블로: 세계와 스토리

디아블로: 아트

금요일 – 오후 12:30

토요일 – 10:30-11:15

토요일 – 12:15-1:00

토요일 – 3:15-4:00

토요일 – 4:15-5:00

소셜 미디어

Twitter

Facebook

YouTube


더 자세한 소식을 알고 싶으신가요? 내일 저희 패널에서 확인하고 싶은 내용은 무엇인가요? 일반 토론장에서 여러분의 생각을 듣기를 기대하고 있겠습니다.

다음 글
하스스톤
9시간

용의 강림이 출시되었습니다!

이제 라팜과 잔.악.무.도 연맹이 모든 용족의 창시자, 갈라크론드를 부활시키려는 계획을 실행에 옮기기 위한 마지막 준비를 마쳤습니다. 이를 막기 위해, 탐험가 연맹도 자신들을 따르는 용들과 함께 전술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하늘로 날아 오르세요. 용의 강림이 시작되었습니다!